정보제공

8월부터 만 54~74세 장기흡연자 대상 ‘폐암검진’ 실시

작성자
mapoil
작성일
2019-08-01 09:13
조회
1087
보건복지부가 만 54세부터 74세까지의 장기흡연자를 대상으로 저선량 흉부 컴퓨터단층촬영(CT)을 통한 폐암검진사업을 오는 8월 5일부터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.

폐암검진은 최근 개정된 암관리법 시행령과 암검진실시기준(고시)에 따라 만 54-74세 남녀 중 매일 1갑씩 30년 등 이상의 흡연력을 보유한 자에 대해 2년 주기로 실시한다.

올해는 이 중 홀수년도 출생자가 검진 대상자이며, 국민건강보험공단이 31일부터 올해 폐암검진 대상자에게 폐암 검진표(안내문)를 발송한다.

해당 대상자는 폐암 검진표와 신분증을 지참해 검진표에 안내된 폐암검진기관을 방문해 폐암검진을 받을 수 있다.

현재 총 230개 폐암검진기관(종합병원급 이상 일반검진기관) 지정 완료돼 있으며, 지정된 폐암검진기관은 건강 iN(http://hi.nhis.or.kr)에서 확인 가능하다.

올해 대상자는 8월부터 검진이 시작되는 점을 고려해 내년도 12월 말까지 지정된 폐암검진기관에서 폐암검진을 받을 수 있으며, 원활한 폐암검진 진행을 위해서 희망하는 폐암검진기관에 대해 사전 예약 후 방문을 권장한다.

폐암검진 대상자에게는 저선량 흉부 CT(Computed Tomography) 검사를 실시하고, 검사결과 및 금연상담 등 사후 결과 상담이 제공된다. 암검진 대상자는 폐암 검진비(약 11만 원) 중 10%(약 1만 원) 부담하면 된다. 다만 건강보험료 하위 50%와 의료급여수급권자는 본인부담금이 없다.

 
전체 0